광고

정부 "블록체인 민간주도 국민프로젝트 본격 추진"

최상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3/04 [19:24]

정부 "블록체인 민간주도 국민프로젝트 본격 추진"

최상규 기자 | 입력 : 2019/03/04 [19:24]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와 한국인터넷진흥원(원장 김석환, 이하 KISA)은 4차 산업혁명의 핵심 기술인 블록체인의 초기시장 창출을 위해 올해 처음으로 민간 주도 국민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4일 밝혔다.

 

과기정통부의 블록체인 발전전략의 일환으로 추진되는 민간주도 국민프로젝트는 민간의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바탕으로 실생활에서 이용 가능한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과 조기 상용화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과기정통부는 2018년 12월 6일부터 2019년 1월 31일까지 자유공모를 실시했으며, 제조, 통신, 금융 등 분야별 대표기업과 블록체인 관련 벤처·스타트업 등으로 구성된 24개 컨소시엄(80개 기업)이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안했다.

 

민간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위원회를 통해 실현가능성, 블록체인 적용에 따른 개선 정도 등을 면밀히 평가하여 이 중 3개 컨소시엄(이포넷, 현대오토에버, SK텔레콤)을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했으며, 기술협상을 거쳐 3월 중순 협약 체결을 거쳐 총 87억원(정부 45억원, 민간 42억원) 규모의 프로젝트가 시작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 이번에 선정된 프로젝트는 △ 탈중앙화 기부 플랫폼(이포넷) △블록체인 기반 중고차 서비스 플랫폼(현대오토에버) △블록체인 ID/인증 네트워크 기반 금융, 통신, 교육 분야 서비스 개발 및 응용확산(SK텔레콤) 등이다. 

 

▲ 출처: 과기정통부     © 코인캣미디어

 

 

과기정통부 김정원 인터넷융합정책관은 “우리나라 블록체인 기술과 산업의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서는 민간이 주도하는 블록체인 산업 생태계를 조성하는 것이 급선무”라고 강조하며, “정부는 기술·인력·기업이 함께 성장하는 선순환 체계를 만들기 위해 정책적 지원을 통한 마중물 역할을 충실히 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후오비 블록체인 커피하우스' 오픈…"밋업, 엑셀러레이팅, 투자 유치 공간으로 활용"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