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캐리 프로토콜’, 어드바이저로 네이버∙카카오∙SK 출신 모바일 전문가 영입

강승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5/20 [15:17]

‘캐리 프로토콜’, 어드바이저로 네이버∙카카오∙SK 출신 모바일 전문가 영입

강승환 기자 | 입력 : 2019/05/20 [15:17]

오프라인 커머스 기반 블록체인 암호화폐 ‘캐리 프로토콜(Carry Protocol, 대표: 손성훈, 최재승)’이 국내 IT 및 모바일 분야 사업 전문가를 어드바이저로 영입했다고 20일 밝혔다. 

 

▲ 캐리 프로토콜 김웅(좌)∙정용준(우) 어드바이저     © 코인캣미디어

 

 

캐리 프로토콜은 SK플래닛과 카카오 출신의 김웅, 정용준 어드바이저를 영입해 온∙오프라인 생태계 확장에 더욱 힘을 싣는다는 계획이다.

 

김웅 어드바이저는 네이버와 SK텔레콤을 거쳐 SK플래닛에서 서비스 담당 그룹장을 지냈다. 정용준 어드바이저는 네이버, 삼성전자를 거쳐 카카오 소셜플랫폼총괄 부사장을 역임했다.

 

두 어드바이저는 오랜 기간 국내를 대표하는 IT 및 모바일 분야에서 쌓아온 전문성과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캐리 프로토콜의 사업 전반에 대한 자문과 파트너십 확대를 위해 적극 지원할 계획이다.

 

최재승 캐리 프로토콜 공동 대표는 “국내 IT 및 모바일 분야의 흐름을 선도해온 전문가들을 어드바이저로 영입하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캐리 프로토콜의 사업성을 강화하고 생태계 확장에 더욱 박차를 가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캐리 프로토콜은 카카오의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의 커머스 분야 파트너로 합류했으며, 라인의 벤처펀드 ‘언블락벤처스’로부터 투자를 유치했다. 지난 17일에는 국내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에 상장해 주목 받은 바 있으며, 향후 각 분야 파트너십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두나무, UDC 2019 개최 기념 ‘블록체인 무료강좌’ 2회째 문전성시
1/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