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산토리니 커피, 암호화폐 결제 프랜차이즈 사업 본격화

강승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7/16 [15:42]

산토리니 커피, 암호화폐 결제 프랜차이즈 사업 본격화

강승환 기자 | 입력 : 2019/07/16 [15:42]

 

 

커피 프랜차이즈 중견업체 ‘산토리니 커피’가 ‘타이토스(TAITOSS)’ 코인과 손잡고 블록체인 카페 프랜차이즈 사업을 본격화한다. 카페를 이용하는 고객뿐만 아니라 가맹점주들도 타이토스 코인으로 결제가 가능토록 한 것이다.

 

산토리니 커피는 이를 위해 암호화폐 결제시스템을 도입, 조만간 커피 프랜차이즈 시장에 선보일 예정이다. 커피 프랜차이즈와 블록체인 산업을 성공적으로 결합해 이 시장을 선도하겠다는 야심찬 포부다.

 

‘타이토스’는 고객이 타이토스 코인으로 결제 시 매장점주에게 현금으로 입금되는 획기적인 페이먼트(Payment) 시스템을 구축한 암호화폐다.

 

타이토스측은 “코인결제 현금입금 방식의 페이먼트 시스템은 세계 최초다”고 말했다. 타이토스 코인으로 결제를 받아도 현금으로 입금되기에 모든 프랜차이즈가 타이토스 페이먼트 시스템을 활용해 블록체인 사업을 도입할 수 있다는 설명이다.

 

타이토스는 우선 산토리니 커피와의 협업을 통해 이 페이먼트 시스템을 상용화할 계획이다. 유저들이 산토리니 커피에서 타이토스 코인을 현금처럼 자유롭고 편리하게 사용함으로써 타이토스 코인의 실사용화를 견인해낸다는 방침이다.

 

타이토스 코인 활용도를 높이기 위한 방안도 다양하게 마련했다.

 

산토리니 커피 프랜차이즈 창업 시 창업비를 타이토스 코인으로 결제할 수 있다. 창업 후에는 창업교육비와 물류비 등도 코인결제가 가능하다.

 

특히, 창업비를 타이토스 코인으로 결제할 경우 결제액의 10~30% 할인 등 파격적인 혜택을 지원해 커피 프랜차이즈 창업을 준비 중인 예비창업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산토리니 커피와 타이토스는 향후 서울과 수도권에 50개의 프랜차이즈를 오픈할 예정으로, 함께 성장해나갈 창업자를 모집 중이다.

 

프랜차이즈 업계 한 관계자는 “최근 블록체인 기술과 결합한 암호화폐를 지불수단으로 도입하는 기업이 느는 추세인데, 커피 전문점 분야에서 암호화폐를 채택하는 산토리니 커피의 앞서가는 행보에 프랜차이즈 업계의 시선이 쏠리고 있다.”라며 큰 관심을 나타냈다.

 

그는 “세계 최초로 암호화폐 결제시스템을 결합한 카페 프랜차이즈 기업 산토리니 커피가 향후 블록체인 사업의 큰 방향성을 제시하는 미래지향적 프랜차이즈 기업으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덧붙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두나무, UDC 2019 개최 기념 ‘블록체인 무료강좌’ 2회째 문전성시
1/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