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로코, 국내 블록체인 역사 담은 '블록체인 한국사 톺아보기' 보고서 발표

강승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5/21 [11:56]

블로코, 국내 블록체인 역사 담은 '블록체인 한국사 톺아보기' 보고서 발표

강승환 기자 | 입력 : 2020/05/21 [11:56]

▲ 사진: 커뮤니케이션웨이브 제공  © 코인캣미디어

 

블록체인 기술 전문 기업인 블로코(대표 김원범)는 지금까지 국내에서 진행된 블록체인 사업과 연도별 특징을 정리한 보고서인  ‘전자 투표 도입 현황 및 블록체인 투표 활용 방안’을 발표했다.

 

블로코가 블록체인 산업 전반에 대한 인사이트를 제공하기 위해 발간하고 있는 블록체인 보고서의 9번째 주제인 ‘블록체인 한국사 톺아보기’에서는, 지난 2015년에 공인인증서 의무사용이 폐지되면서 블록체인이 이를 대체할 수 있는 보안 솔루션으로 관심을 받기 시작한 이후, 블록체인 기반 부가 서비스와 '플랫폼'으로서 블록체인이 개발이 이어지고, 관련 산업 육성을 위한 정부 지원 사업이 진행되었으며, 최근에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위한 게이트웨이로서의 분산 신원인증(DID) 이 주목 받고 있음을 소개하고 있다.

 

- 2016년, 공인인증서 대체 보안 기술로서의 ‘블록체인’이 주목 받아: 2015년에 공인인증서 의무사용이 폐지되고, 블록체인이 이를 대체하기 위한 보안 솔루션으로 주목 받았다. 간편 로그인이나 정보보호 등을 포함한 인증/ 증명 분야에 사업이 집중됐으며, 선도 기업 및 기관들이 블록체인을 본격적으로 연구하고 시범 적용(PoC)를 시작했다.

 

- 2017년, 사물인터넷과 전자투표, DID 등의 블록체인 기반 부가서비스 제공: 사물인터넷과 전자투표, DID 등 블록체인 기반 부가 서비스가 주목 받기 시작했다. 예탁결제원이 업무 전반에 블록체인 도입을 발표하는 등 금융권 관심이 높아진 시기다. 특히 블록체인 관련 국내 기술 표준화에 대한 관심 역시 높아지며, TTA, 금융보안원 등이 표준화 협의회/표준화 포럼 등이 발족되기도 했다. 정부의 블록체인 지원 계획이 기반을 다진 기간이다

해외의 경우, 디지털 지갑/결제/송금, P2P 시장, 투자/대출 금융 서비스, 분산 저장 등 다양한 분야에 블록체인을 적용하기 위한 스타트업이 다수 등장했다.

 

- 2018년, 플랫폼으로서의 블록체인에 관심이 높아지며, 관련 산업 지원 정책 시행: 기반기술이면서 플랫폼 기술, 응용 기술, 관리 기술 등에 적용할 수 있는 블록체인 표준화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과 동시에 '플랫폼'으로서의 블록체인이 주목 받기 시작했다. 정부의 블록체인 산업 지원 정책이 본격적으로 시작된 시기다. 서울시와 경기도를 비롯해 전국 지방자치단체에서 다양한 블록체인 사업에 착수했다.

 

- 2019년, 블록체인 정부 지원 사업 봇물: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이 공공선도 시범 사업 및 민간 주도 국민 프로젝트를 진행하였으며,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은 전문기업 육성사업을 진행하였고, 정보통신기획평가원(IITP)이 블록체인 연구 개발 사업을 분담해 정부 지원 사업이 본격적으로 시작됐다.

세 기관이 250억원 이상의 블록체인 사업을 진행하며, 공공선도 시범 사업의 확대와 민간 주도 프로젝트가 새롭게 시작됐다. 사업 진행은 물론, 모델 설계와 컨설팅, 전문 기업 육성 사업 등 블록체인 산업 전반으로 지원 규모가 확대됐다.

 

- 2020년, 블록체인 서비스를 위한 게이트웨이로서의 분산 신원인증(DID) 부각: 분산신원인증(DID)이 2020년 블록체인 사업 대다수에 기반 기술로 포함됐다. DID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활용하기 위한 게이트웨이로서, 개인정보관리, 사용자 인증, 전자 계약 등 다양한 분야로 블록체인 서비스를 확대하기 위한 역할이 강조되고 있다.

DID는 정보 위변조 가능성을 차단할 뿐만 아니라 기존 중앙집중화 방식의 ID가 지닌 정보 유출의 가능성을 없앨 수 있다. 특히 한번만 인증 받아 스마트폰 등 개인 단말기에 저장하면 금융권 비대면 계좌 개설은 물론, 여러 홈페이지에 흩어져 있는 ID와 비밀번호의 관리 문제도 해결할 수 있다.

 

블로코 김원범 대표는 “전 세계를 휩쓴 코로나 19 사태로 인해, 비대면 시대로 경제 및 산업 구조가 재편되는 과정에서 블록체인이 핵심 기술로 재조명 받고 있다. 특히 최근 주목 받고 있는 DID는 블록체인 대중화를 이끌 핵심 서비스로 평가된다. 온오프라인에서 금융, 이커머스, 게임, 결제 등 다양한 서비스를 이용하기 위해서 매번 ID 인증을 받아야 번거로움을 없앨 수 있다. 블로코는 일반 사용자가 안전하게 개인 정보를 관리하고 실생활에 활용할 수 있도록 DID 서비스 개발에 나서고 있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디지털자산 경험 수준' 사용자 자체 평가는? 절반이 초보단계
1/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