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르마체인, DXM '업비트 세이프' 통해 커스터디 서비스 제공 예정

박소현 기자 | 기사입력 2020/10/23 [17:23]

피르마체인, DXM '업비트 세이프' 통해 커스터디 서비스 제공 예정

박소현 기자 | 입력 : 2020/10/23 [17:23]

▲ 사진: 피르마체인 제공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 전자계약 플랫폼 피르마체인(FirmaChain)이 디엑스엠(DXM)의 업비트 세이프(Upbit Safe)를 통한 업무 제휴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피르마체인은 업비트 세이프를 통해 가상자산(암호화폐)에 대한 커스터디(Custody, 수탁) 서비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총 1억 FCT를 수탁하며 해당 수량은 현재 유통 공급량 기준 약 54.3%에 달한다.

 

피르마체인은 앞으로 지속해서 수탁 수량을 늘려 더 투명하고 신뢰도 높은 운영을 펼치겠다는 계획이다.

 

업비트 세이프는 업비트(Upbit)를 운영하는 두나무의 크립토 금융 자회사 DXM이 제공하는 커스터디 서비스로, 기관 투자자가 신뢰할 수 있는 안전한 가상자산 보관 서비스 및 솔루션을 제공한다.

 

업비트 세이프는 가상자산 수탁에 최적화한 서비스로, 화이트 리스트와 다중 계정 체계 등의 시스템을 통해 계정 간 안전한 전송을 지원한다. 멀티시그(Multi-signature, 다중서명) 기술과 콜드월렛(Cold Wallet, 인터넷 연결이 차단된 지갑)의 결합을 통해 안전하게 보관된다.

 

업비트 세이프는 현재 클레이튼(Klaytn)의 클레이(KLAY)를 비롯해 클레이튼 기반 토큰(KCT, Klaytn-Compatible Token), 이더리움 기반(ERC-20) 토큰, 스테이블코인(Stablecoin, 특정 통화가치에 연동하는 가상자산)과 비트코인(BTC), 이더리움(ETH)과 같은 메이저 가상자산 등에 대해 지원하고 있다.

 

한편 피르마체인은 올 9월 29일 메인넷 아우구스투스 1.0(Augustus 1.0) 공식 출시 이후 안정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피르마체인 윤영인 대표는 “업비트 세이프를 통해 피르마체인의 보유 물량 일부를 더욱 안전하게 보관 및 관리할 수 있게 됐다”며 “그간 다각화한 파트너십을 통해 피르마체인의 글로벌 생태계 확장에 집중했다면, 앞으로는 안전하고 신뢰할 수 있는 피르마체인을 위해 이번 업무 제휴와 같은 효율적인 관리 체계의 고도화를 병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뉴스레터 구독하기

세상을 바꾸고 있는 블록체인과 IT 관련 이야기를 쉽고 재미있게 만나보세요.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뉴스레터 발송을 위한 최소한의 개인정보를 수집하고 이용합니다. 수집된 정보는 발송 외 다른 목적으로 이용되지 않으며, 서비스가 종료되거나 구독을 해지할 경우 즉시 파기됩니다.

광고